친구관리 · 내가받은자료 · 이벤트 · 쿠폰등록 · 출석도장
최신/미개봉| 한국영화| 3D| 공포/스릴러| SF/환타지| 전쟁/무협| 코미디| 액션| 멜로| 드라마| 고전/명작| 가족/유아| 일반| +19 성인|
내검색어 추천검색어  
헤어진결심 (박해일, 탕웨이 주연)
범죄도시2 (마동석, 손석구 주연)
마녀2 (신시아, 박은빈 주연)
아이를 위한 아이 (현우석, 박상훈 주연)
메모리 (리암 니슨 주연)
허섬세월 (100원 이용)
소시탐탐 (100원 이용)
뭉쳐야 찬다2 (100원 이용)
아는 형님 (100원 이용)
국가가 부른다 (100원 이용)
  검색도우미 끄기
내 검색어 저장기능이 꺼져있습니다.
카테고리 보기
무비스토리
TV스토리
일본 애니메이션 전용관
  • 인기메뉴3
  • 탑100
  • 매거진전용관.
  • 이벤트
  • 무제한할인
  • 방송편성표
  • kakao
  • facebook
  •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장르만 로맨스 ( 2021 )

조회수 13,670

영화포스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평점

    • 파일조
      10.0
    • 네이버
      7.0
  • 전문가 평점

    • 오락성
      7.0
    • 작품성
      6.0
  • 다운로드
  • 전문가 리뷰

전문가 간략평

Good 좋아요!

  • 장르만 로맨스>의 신스틸러 1명을 꼽는다면, 단연코 오정세 배우! 영화에 찰기를 듬뿍 더한다는
  • 믿.보.배(믿고 보는 배우) 류승룡! 희비극을 담은 그의 연기는 두말하면 잔소리지만, 이번 <장르만 로맨스>에서의 최고 연기는 김희원의 ‘순모’라고 소심하게 주장해 보는

Bad 음~글쎄요

  • 꼬이고 얽힌 관계와 로맨스? 어둡고 딥한 감정이나 야한 장면을 기대했다면
  • 완전 웃기겠지? 코믹한 건 맞지만, 그렇다고 개그와 웃음이 난무하는 코미디 영화와는 거리가 꽤 있다는

시놉시스

매일매일 버라이어티한 그 작가의 사생활 개봉박두!

쿨내진동 이혼부부
일촉즉발 비밀커플
주객전도 스승제자
알쏭달쏭 이웃사촌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의 사생활이 밝혀진다!
* 출연진의 다른영화 : 보러가기

예고영상

  • 리뷰보기
  • 전문가리뷰
  • 최신자료

 

장르만 로맨스

2021

 

 

 

로맨스 영화는 보는 관객들로 하여금 아름답고 흥미진진한 사랑을 꿈꾸게 만들며, 나도 저런 사랑 한 번 해봤으면 좋겠다는 심리를 자극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래서 가끔은 영화 속 캐릭터에 빙의되어 마치 나 자신이 그 안에 존재하는 것처럼 착각을 불러일으킬 때도 있다. 물론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사랑 이야기가 아름답기만 할 수는 없기에 영화는 비현실적이라고 생각될 수도 있겠지만, 적어도 사랑을 하는 이들이 느끼는 달콤함과 이별의 슬픈 감정들은 현실적일 수밖엔 없다. 연애란 결국 그런 것이니까!

 

 

 

 

 

그런 의미에서 이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우리가 생각하는 보편적인 로맨스에서 살짝 벗어난, 오히려 우린 이렇게 독특한 삶을 살아가고 있습니다라고 말하고 있는 것처럼 보이는 특별한 군상들을 한 곳에 모아둔 영화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사실 그렇기에 이 영화는 모든 관객들에게 동일한 감정을 제공하지는 않을 수도 있다. 게이의 사랑이나 이혼한 부부의 관계에 대해 쉽게 공감할 수 없는 이들은 단지 그것의 경험유무와는 상관없이 그들이 쌓아온 삶의 철학 때문일지도 모른다. 비록 겉으로는 공감을 하는 듯 고개를 끄덕이고 있다 할지라도..

 

 

 

 

 

그래서 그 중심에 존재하는 김현(류승룡)이라고 하는 인물은 주인공임에도 불구하고 그렇게 좋은 이미지를 갖고 있지는 않다. 성공한 삶을 사는 듯 보이면서도 전혀 반대되는 성격을 지닌 모습들, 예를 들어 그가 종종 보이는 일종의 질투가 섞인 행동들이 그를 유니크하게 만들고 있지만 그 모습에 모두가 박수를 칠 수는 없을 것이다. 다만 적어도 그의 행동들은 김현이라는 캐릭터에 딱 맞는 지조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기에 그 점은 확실히 훌륭하다고 생각한다. 덕분에 그의 속내는 더욱 확실하게 드러나고 있다.

 

 

 

 

 

친구의 전 와이프와 연애를 하는, 조금은 치정극에 가까울지도 모르는 순모(김희원)와 미애(오나라)의 관계는 어딘가 불편하게 보이면서도 선은 잘 지키려 노력하고 있다. 이는 어쩌면 관계의 명확성 때문일지도 모르겠지만 적어도 순모는 쿨한 모습을 보이고자 했던 것 같기도 하다. 다만 사람의 마음이 한결같을 수도 없고 마음을 먹는다고 그대로 이뤄지는 것도 아니기에 그의 마음은 아주 쉽게 무너지기도 한다. 물론 그런 점에선 미애 역시도 마찬가지였으며 그들은 김현의 존재를 결코 지울 수 없는, 불편한 동반자들이다.

 

 

 

 

 

그러나 김현과 미애의 관계에서 파생된 또 다른 인물인 성경(성유빈)은 조금 다르다. 헤어진 부모의 밑에서 이상한 경험을 하며 자라난 아이이자 동시에 사춘기의 시기가 겹쳐버린 이 문제가 많은 캐릭터는 사랑을 주는 것에도 서툴고 받는 것 또한 헷갈려한다. 마침 그의 앞에 나타난 정원(이유영)은 그에게 아주 특별한 사랑이자 그의 잊을 수 없는 첫사랑이기도 하다.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임을 빨리 깨달아야 정상임에도 마치 그것이 가능할 것이라 믿는 그의 행동들은 그래서 더욱 불안하게 느껴진다. 그가 받을 상처가 예상되기에.

 

 

 

 

 

하지만 이 모든 관계들은 유진(무진성)에 의해 파괴되고 정리된다. 게이이기에 받는 시선의 고통과 게이라서 받는 다름의 특이성은 사실 우리 모두에게 적용되는 말이기도 하다. 모두가 삶의 고통을 겪고 있으며 모두가 각자만의 방식으로 삶을 살아가고 있다. 비슷한 듯 보이는 생각과 행동들 또한 그 속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저마다의 색을 간직하고 있다. 결국 이 영화에 등장하는 이들이 특이하다고 말하는 것은, 우리 모두가 독특한 존재로 자리하고 있음을 말하는 것이기도 하다. 우린 그렇게 다른 존재로 하나의 세계에서 살아가고 있다.

 

 

 

 

 

임상수 감독의 눈물이나 고 박광정 배우님이 주인공으로 나왔던 아내의 애인을 만나다라는 영화에서 봤던 배우 조은지의 느낌은 독특함 그 자체였다. 아마도 영화의 느낌이 강렬했던 탓일 수도 있겠지만, 그녀가 지닌 그 특별한 매력은 영화에 아주 잘 녹아들기도 했다. 감독이 되었다는 사실은 이 영화를 통해 알게 되었는데 앞으로도 특징 있는 영화들을 계속해서 만들어 나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든다.
로맨스 아닌 장르의 영화도 좋아하는 사람.
배우 이유영의 팬이라면..
글: espoirvert (파일조 무비스토리 패널)
<저작권자 ⓒ 원하는 모든것 파일조 filejo.com>

감독: 조은지배우: 류승룡, 오나라, 김희원, 이유영, 성유빈, 무진성장르: 드라마, 코미디등급: 15세 이상 관람가시간: 113분개봉: 11월 17일간단평스위스 어딘가에서 집필에 전념하고 있다는 유명 작가 ‘김현’(류승룡). 국내에서 낚시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되고 이를 본 출판사 대표이자 절친 ‘순모’(김희원)는 속이 터진다. 이렇듯 현실 도피 중인 김현은 7년째 글을 못 쓰고 있는 상황이다. 아들 ‘성경’(성유빈) 문제로 수시로 호출하는 엑스 와이프 ‘미애’(오나라)와 어린 딸을 데리고 유학 간 현재 와이프(류현경) 만으로도 벅찬 김현. 작가 지망생 제자 ‘유진’(무진성)의 느닷없는 사랑 고백에 패닉에 빠지고 만다.<장르만 로맨스>는 김현을 중심으로 꼬이고 얽히고설킨 로맨스 관계를 유쾌하고도 진지하게 풀어낸 휴먼 코믹드라마다. 단타치는 대사와 인물 간에 오가는 농익은 티키타카로 시작과 함께 시원함과 웃음을 확보했다면, 영화는 점차 관계 속에서 상처받고 치유하고 또 성장하는 모습을 비추며 자연스럽게 진지 모드로 전환한다. 주변에 있을 법한 캐릭터와 이를 살린 류승룡, 김희원, 오나라 등 베테랑 배우들의 디테일한 연기 덕분에 극 초반의 관심과 기대가 쉽게 휘발되지 않고 끝까지 지속되는 편이다. 이혼, 불륜, 성소수자 등 자칫 민감하게 흐를 수 있는 이슈의 자극적인 소비를 지양하면서 가족과 성장, 그리고 인생의 희로애락을 담아내 보편적인 공감대를 형성했다. 균형과 컨트롤에 성공한 조은지 감독의 연출력이 엿보이는 지점이다. <철없는 아내와 파란만장한 남편, 그리고 태권소녀>(2002)부터 <카센타>(2019)까지 개성 강한 연기를 선보여온 조은지 감독이 <오늘, 우리>(2019), <2박 3일>(2016)의 단편 작업 이후 연출한 첫 장편 상업영화다.


2021년 11월 17일 수요일 | 글_박은영 기자 ( eunyoung.park@movist.com )
공지사항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홍보제안     저작권보호센터     고객센터     불법촬영물신고
 
(주)제이엘에스커뮤니케이션  |   인천광역시 부평구 길주로 643 큐브타워 1101호  |   고객센터 : 1588-2943  |   팩스 : 032-514-1233
사업자등록번호 : 122-86-21648  |   통신판매 : 2012-인천부평-00441  |   부가통신사업자등록번호 : 3-01-12-0050
저작권·정보보호·청소년책임 : 최경민 대표 (filejo00@gmail.com)  |   Copyright ⓒ 2011 JLS 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
불법촬영물등을 게재할 경우 전기통신사업법 제22조의5제1항에 따라 삭제·접속차단 등의 조치가 취해질 수 있으며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