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관리 · 내가받은자료 · 이벤트 · 쿠폰등록 · 출석도장
최신/미개봉| 한국영화| 3D| 공포/스릴러| SF/환타지| 전쟁/무협| 코미디| 액션| 멜로| 드라마| 고전/명작| 가족/유아| 일반| +19 성인|
내검색어 추천검색어  
어쩌면 우린 헤어졌는지 모른다 (이동휘, 정은채 주연)
교섭 (황정민, 현빈 주연)
스위치 (권상우, 이민정 주연)
자백 (소지섭, 김윤진 주연)
살수 (신현준, 이문식 주연)
신성한 이혼 (100원 이용)
뭉쳐야 찬다2 (100원 이용)
아는 형님 (100원 이용)
팬텀싱어4 (100원 이용)
피크타임 (100원 이용)
  검색도우미 끄기
내 검색어 저장기능이 꺼져있습니다.
카테고리 보기
무비스토리
TV스토리
일본 애니메이션 전용관
  • 인기메뉴3
  • 탑100
  • 매거진전용관.
  • 이벤트
  • 무제한할인
  • 방송편성표
  • kakao
  • facebook
  •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에델과 어니스트 ( 2018 )

조회수 4,467

영화포스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평점

    • 파일조
      0.0
    • 네이버
      8.0
  • 전문가 평점

    • 오락성
      6.0
    • 작품성
      8.0
  • 다운로드
  • 전문가 리뷰

전문가 간략평

Good 좋아요!

  • <눈사람 아저씨> 작가 레이먼드 브릭스의 자전적 동화가 스크린에 재현!
  • 40년간 성실하고 올곧게, 한결같은 사랑을 나눈 부부를 보는 것만으로도
  • 최근 불화를 경험한, 부모와 자녀 모두에게 강추!
  • 영국 사회 발전상 + 다정한 그림체와 서정적인 색감, 일러스트 영상의 정점

Bad 음~글쎄요

  • 특정 시기와 사건의 집중 조명으로 드라마틱함을 끌어 올리길 기대했다면
  • 서정적인 일러스트...좋은데 섬세한 표정 변화와 역동적 동작은 아쉬울지도
  • 모든 부모가 과연 ‘내리사랑’을 줄지 회의적인 분

인터뷰

  • 이 영화의 등록된 인터뷰가 없습니다.

시놉시스

1920년대 런던의 한 우유 배달부와 가정부, 여느 보통의 남녀가 서로 사랑에 빠진다.
40년간 영국이 겪었던 격변의 소용돌이 속에도 변함없던 특별한 사랑이 따스한 한 폭의 그림으로 펼쳐진다.
<눈사람 아저씨>의 원작자로 유명한 레이먼드 브릭스의 부모, 에델과 어니스트에 대한 동화 같은 실화.
* 출연진의 다른영화 : 보러가기

예고영상

  • 리뷰보기
  • 전문가리뷰
  • 최신자료
 

 

에델과 어니스트

Ethel and Ernest

 

 

 

사랑과 연애, 결혼, 출산. 어느 부부에게는 일반적이 이 이야기가 애니메이션을 통해 스크린에 펼쳐진다. 오늘 소개 할 영화는 작가 레이먼드 브릭스의 가정을 그린 영화이다. 애니메이션인 이 영화는 이 가정의 전반적인 이야기를 다루는 서사시로 다루어냈다. 영화의 제목은 <에델과 어니스트>이다.

 

우선 영화에 대해 이야기 하기 전에 작품에 등장하는 레이먼드 브릭스라는 사람에 대해 알아보자. 이 이름을 처음 듣는 사람도 있겠지만, 1920년대에 런던에서 태어난 레이먼드 브릭스는 매우 유명한 사람이다. 오늘 날 가장 유명한 그림책 작가 중 한명인 그는 브리티시 도서상, 케이트 그리너웨이상 등을 수상한 대단한 이력을 가진 사람이다. <눈사람 아저씨>, <산타 할아버지>, <작은 사람> 등을 통해 보여지는 그의 작품들의 그림체를 보면 따뜻한 느낌을 가지고 있으며 보기만해도 보드라운 감성을 느낄 수 있다. 하지만 그의 작품을 찬찬히 살펴보면 그림체와는 달리 현실적이고 쓸쓸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영화 <에델과 어니스트>는 우유 배달부인 아버지 어니스트와 가정부였던 어머니 에델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이다. 그림체는 레이먼드 브릭스의 작품들에서와 같이 부드럽고 대체적으로 따뜻한 색체를 사용하지만, 시대적인 배경이가 부부가 처한 현실적인 상황은 조금 쓸쓸하게 느껴지기도 한다.

 

시대적인 배경은 제 1차 세계대전을 전후로 하기 때문에 영화에 비춰지는 모습이 암울하게도 느껴진다. 게다가 레이먼드의 부모는 노동 계급이었기 때문에 생활에 대한 현실적인 어려움 또한 가지고 있다. 하지만 이들은 긍정적인 마음을 잃지 않는다. 자신들이 노동의 대가로 얻는 것들에 하나하나 감사하고, 하나뿐인 아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가정을 지켜나가는 데에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다보면 어쩌면 이들이 사는 세상과 우리가 사는 세상이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자전거를 타고 지나가면서 밝게 인사하는 우유 배달부 어니스트에게 반한 가정부 에델. 그리고 용기를 내어 초인종을 누른 어니스트. 이들은 몇번의 데이트를 통해 서로에 대한 사랑을 키워가고, 결혼을 통해 따뜻한 가정을 꾸리기 위해서 노력한다. 그리고 이들 사이에서 태어난 작은 사내아이에게 자신들이 할 수 있는 최고의 교육을 받도록 하는 것이 이들의 삶이 되어간다. 비록 세계대전으로 인해 나라가 어수선하고 위험한 시기였지만, 이들은 아들만은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서 레이먼드를 시골로 보내기도 한다. 그리고 미대에 진학한 아들이 결혼을 하고 에델과 어니스트는 황혼을 맞이하게 된다.

 

어쩌면 흔하게 볼 수 있고 특별할 것 하나 없는 이들의 일상이지만, 실은 가장 일반적인 것들이 특별한 것일 수 있다. 사소하게 지나치는 것들에 감사하고, 감탄하며 따뜻한 가정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에델과 어니스트의 모습은 어쩌면 우리의 부모, 또는 미래의 우리의 모습과 겹쳐져서 보이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 영화가 보여주는 여러 장면에 공감하고, 때로는 웃음지으며 때로는 눈물을 흘려가며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것이다.

 

 

 

 

 

물론 영화의 이면에는 1차 세계대전을 비롯해 부부의 정치적인 이념 차이, 성실함 만으로는 원하는 것을 가질 수 없는 노동 계층의 한계, 자식과 부모 사이의 간극 등이 존재하지만 서로 공감할 수 있는 부분들은 당연히 존재할 것이다. 그것만으로도 영화는 가치를 가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

 
글: 이현아(파일조 패널 리뷰어) (파일조 무비스토리 패널)
<저작권자 ⓒ 원하는 모든것 파일조 filejo.com>

매일 같은 시간에 우유를 배달하던 청년과 창문을 통해 그를 지켜보던 메이드 아가씨가 사랑에 빠진다. 감성 동화 <눈사람 아저씨>로 유명한 작가 레이먼드 브릭스의 부모 이야기다. 그의 동명의 동화를 스크린에 옮긴 <에델과 어니스트>는 남녀가 사랑에 빠진 후 결혼, 출산, 양육, 이별까지 40년 세월을 담담하고 정갈하게 반추한다. 1920년대부터 2차 대전 이후 격변의 시대 속에서 제자리를 지키며 성실하고 한결같았던 삶을 찬사하며 요란하지 않게 부모를 향한 애정을 듬뿍 전한다. 원작자 레이먼드 브릭스의 스타일을 고스란히 스크린에 옮기고자 노력한 각본과 연출을 맡은 로저 메인우드가 다양한 일러스트 기법을 시도한 끝에 174명의 스탭들이 100% 핸드 드로잉으로 9년 만에 완성한 작품으로 디즈니·픽사나 재패니메이션과는 확연하게 다른 결을 지녔다. 차분하게 평범한 일상을 조명하지만 조용한 세월의 흐름 속에 희로애락을 면면히 아로새겨 넣었다. 항상 등 뒤를 지켜줬던 부모님이 지긋이 손잡아주는 것 같은 단단함을 전한다.


2018년 5월 9일 수요일 | 글_박은영 기자 ( eunyoung.park@movist.com )
공지사항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홍보제안     저작권보호센터     고객센터     불법촬영물신고
 
(주)제이엘에스커뮤니케이션  |   인천광역시 부평구 길주로 643 큐브타워 1101호  |   고객센터 : 1588-2943  |   팩스 : 032-514-1233
사업자등록번호 : 122-86-21648  |   통신판매 : 2012-인천부평-00441  |   부가통신사업자등록번호 : 3-01-12-0050
저작권·정보보호·청소년책임 : 최경민 대표 (filejo00@gmail.com)  |   Copyright ⓒ 2011 JLS 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
불법촬영물등을 게재할 경우 전기통신사업법 제22조의5제1항에 따라 삭제·접속차단 등의 조치가 취해질 수 있으며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