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관리 · 내가받은자료 · 이벤트 · 쿠폰등록 · 출석도장
최신/미개봉| 한국영화| 3D| 공포/스릴러| SF/환타지| 전쟁/무협| 코미디| 액션| 멜로| 드라마| 고전/명작| 가족/유아| 일반| +19 성인|
내검색어 추천검색어  
인생은 아름다워 (류승룡, 염정아 주연)
미혹 (박효주, 김민재 주연)
리멤버 (이성민, 남주혁 주연)
공조2: 인터내셔날 (현빈, 유해진 주연)
늑대사냥 (서인국, 장동윤 주연)
재벌집 막내아들 (100원 이용)
손 없는 날 (100원 이용)
히든싱어7 (100원 이용)
뭉쳐야 찬다2 (100원 이용)
아는 형님 (100원 이용)
  검색도우미 끄기
내 검색어 저장기능이 꺼져있습니다.
카테고리 보기
무비스토리
TV스토리
일본 애니메이션 전용관
  • 인기메뉴3
  • 탑100
  • 매거진전용관.
  • 이벤트
  • 무제한할인
  • 방송편성표
  • kakao
  • facebook
  •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굿바이 뉴욕

조회수 1,963

100원 이용가능
영화포스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평점

    • 파일조
      0.0
    • 네이버
      6.0
  • 전문가 평점

    • 오락성
      0.0
    • 작품성
      0.0
  • 다운로드

시놉시스


좌충우돌 개성 강한 네 남자의 파란만장한 맨해튼 도보여행이 시작된다!

가난한 예술가 제이크는 오랫동안 살던 뉴욕을 떠나기 하루 전, 평소에 친하게 지내던 3명의 친구들과 함께 마지막을 기념하기 위해 맨해튼을 도보로 여행한다. 자신이 살던 동네와 박물관, 성당을 둘러보며 추억을 회상하고 친구들은 맨해튼을 떠나기로 결심한 제이크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노력한다. 도보여행을 하던 중 제이크는 아직 미련을 버리지 못한 전 여자친구 타바사가 얼마 전 남자친구와 헤어졌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타바사를 잡고 싶은 마음에 그녀를 찾아간다. 타바사는 고민 끝에 제이크를 저녁 식사에 초대하지만 그녀의 집에서 사건이 발생하고 마는데…
* 출연진의 다른영화 : 보러가기

예고영상

  • 리뷰보기
  • 최신자료

 

뉴욕을 떠나기 하루 전

그들의 터무니없이 긴 여정이 시작 된다

 

굿바이 뉴욕

Growing Up and Other Lies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 중 하나인 뉴욕, 만약 이 뉴욕을 걸어서 여행하면 어떨까? 오늘 리뷰 할 영화는 네 남자의 뉴욕 도보 여행기를 담은 영화 <굿바이 뉴욕>이다.

 

 



 

 

뉴욕의 맨해튼을 생각한다면 화려한 불빛, 바쁘게 스쳐지나가는 사람들을 생각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여기 맨해튼에서 생활하는 가난한 예술가가 한명 있다. 바로 영화 <굿바이 뉴욕>의 주인공 제이크이다. 제이크는 가난한 뉴욕 생활에 지쳐서 뉴욕을 떠나 아버지가 살고 있는 고향으로 돌아가려고 결심하고, 친구들은 그런 그의 결심을 만류하게 된다.

 

오랜 시간 동안 생활했던 뉴욕을 떠나기 전, 제이크는 친구들과 추억이 서린 뉴욕의 곳곳을 돌아보기로 한다. 그래서 그들이 계획하게 된 것이 바로 뉴욕 도보 여행이었다. 제이크는 평소 친하게 지내던 친구들인 록스, 건더슨, 빌리와 함께 뉴욕을 발로 돌아보기로 한다. 영화 속에서 이들은 맨해튼은 260블록을 발로 돌아다니게 되는데, 평소 우리가 알지 못했던 뉴욕의 구석구석이 영화를 통해 스크린으로 담겨 보여 지게 된다.

 

 



 

 

친구들과 자신이 살던 동네, 박물관과 교회 등을 둘러보던 제이크는 과거에 헤어진 연인 타바사에 대한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된다. 바로 그녀가 얼마 전 사귀던 남자친구와 헤어졌다는 소식이었다. 제이크는 자신이 아직 그녀에 대한 미련을 떨쳐내지 못했다는 것을 깨닫게 되고, 타바사를 다시 잡기 위해 그녀를 찾아가게 된다.

 

영화의 내용이 네 남자의 도보 여행기니만큼 영화를 통해서 우리가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뉴욕의 모습이 인상적인 화면으로 볼 수 있다. 뉴욕하면 대표적으로 떠올리는 랜드 마크인 자유의 여신상이 새벽안개를 거두며 보이는 모습이나 도심 속에 자연을 그대로 담아놓은 뉴욕의 대표적인 공간 센트럴 파크 등 제이크와 친구들이 돌아다니는 맨해튼의 구석구석은 그대로 스크린에 녹여져 관객들에게 보여 지게 된다.

 

 



 

 

친구라고는 하지만 속속들이 서로에 대해 알고 있지 못했던 네 명의 인물들은 걸어서 뉴욕을 여행하면서 소소한 의견 충돌을 일으킨다. 하지만 이런 과정을 통해 이전에 이해하지 못했던 친구에 대해 이해하는 모습이 보여 지게 된다.

 

어쩌면 힐링 영화라는 것은 거창한 것이 아닐지도 모르겠다. 착한 사람들이 나와 서로 갈등하지 않고 소소한 일상을 생활하는 모습이 보여 지는 영화도 관객들에게 힐링을 줄 수 있겠지만, 별것 아닌 일에 다툼이 일어나고, 화해하는 모습을 통해 서로를 더 잘 이해하게 되는 모습들이 보여 진다면 이것 또한 힐링이 아닐까? 영화 속 사람들도 우리처럼 아무 것도 아닌 일에 화내고 싸우는구나 라는 것을 깨닫게 되는 것도 어떤 의미에서는 힐링이라고 할 수도 있겠다.

 

 



 

 

영화 <굿바이 뉴욕> 또한 마찬가지이다. 뉴욕을 떠나는 제이크를 위해 계획한 도보 여행이었지만, 제이크와 친구들은 여행을 하는 동안 각자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게 된다. 바쁜 일상 속에서 자신이 걸어온 길을 되돌아보고, 조금 더 나은 방향으로 가기 위한 위로의 시간을 갖는다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일 것이다.

 

관객들도 이 영화를 통해 자신의 길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

 
글: 이현아 (파일조 무비스토리 패널)
<저작권자 ⓒ 원하는 모든것 파일조 filejo.com>

공지사항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홍보제안     저작권보호센터     고객센터     불법촬영물신고
 
(주)제이엘에스커뮤니케이션  |   인천광역시 부평구 길주로 643 큐브타워 1101호  |   고객센터 : 1588-2943  |   팩스 : 032-514-1233
사업자등록번호 : 122-86-21648  |   통신판매 : 2012-인천부평-00441  |   부가통신사업자등록번호 : 3-01-12-0050
저작권·정보보호·청소년책임 : 최경민 대표 (filejo00@gmail.com)  |   Copyright ⓒ 2011 JLS 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
불법촬영물등을 게재할 경우 전기통신사업법 제22조의5제1항에 따라 삭제·접속차단 등의 조치가 취해질 수 있으며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