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관리 · 내가받은자료 · 이벤트 · 쿠폰등록 · 출석도장
최신/미개봉| 한국영화| 3D| 공포/스릴러| SF/환타지| 전쟁/무협| 코미디| 액션| 멜로| 드라마| 고전/명작| 가족/유아| 일반| +19 성인|
내검색어 추천검색어  
사라진 시간 (조진웅, 배수빈 주연)
침입자 (송지효, 김무열 주연)
벨빌 캅 (오마 사이 주연)
열혈형사 (김인권, 얀츠카 주연)
초미의 관심사 (조민수, 치타 주연
검사내전 (100원 이용)
초콜릿 (100원 이용)
JTBC 뭉쳐야 찬다 (100원 이용)
한끼줍쇼 (100원 이용)
아는형님 (100원 이용)
  검색도우미 끄기
내 검색어 저장기능이 꺼져있습니다.
카테고리 보기
무비스토리
TV스토리
일본 애니메이션 전용관
  • 인기메뉴3
  • 탑100
  • 매거진전용관.
  • 이벤트
  • 무제한할인
  • 방송편성표
  • kakao
  • facebook
  •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1917 ( 2020 )

조회수 36,836

영화포스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평점

    • 파일조
      8.0
    • 네이버
      9.0
  • 전문가 평점

    • 오락성
      0.0
    • 작품성
      0.0
  • 다운로드

시놉시스

두 명의 병사, 하나의 미션!
그들이 싸워야 할 것은 적이 아니라 시간이었다!

제1차 세계대전이 한창인 1917년.
독일군에 의해 모든 통신망이 파괴된 상황 속에서
영국군 병사 스코필드(조지 맥케이)와 블레이크(딘-찰스 채프먼)에게 하나의 미션이 주어졌다.

함정에 빠진 영국군 부대의 수장 매켄지 중령(베네딕트 컴버배치)에게
에린무어 장군(콜린 퍼스)의 공격 중지 명령을 전하는 것!

둘은 1600명의 아군과 블레이크의 형(리차드 매든)을 구하기 위해
전쟁터 한복판을 가로지르며 사투를 이어가는데...
* 출연진의 다른영화 : 보러가기

예고영상

  • 리뷰보기
  • 최신자료

 

1917

 

 

 

세계 1차 대전이 한창이던 1917, 영국군과 독일군은 전진과 후퇴를 반복하여 치열하게 맞서고 있었다. 오늘날 전쟁사를 통틀어 가장 참혹한 전투방식이라고 불리는 참호전이 연일 이어지던 어느 날. 일병 윌리엄 스코필드, 그리고 톰 블레이크에게 특수 임무가 내려진다. 그건 바로 독일군의 작전상 후퇴에 말려들어 총공격을 준비 중인 1600명의 아군에게 공격 중지 명령을 전달하라는 것이었다. 독일군이 작전상 후퇴 당시 모든 통신망을 파괴하여, 사람이 직접 작전지로 찾아가 소식을 전할 수밖에 없었던 것.

 

 

 

 

 

1600명에 달하는 아군의 목숨을 살리기 위해, 두 명의 병사는 위험한 전장을 뚫고 아군 기지까지 가야만 한다. 심지어 주어진 시간은 단 하루. 작전지로 가는 길에 독일군이 전혀 없다는 정보도 확실치 않다. 곳곳에 위험이 도사리는 상황 속에서, 윌리엄과 톰은 어떻게든 자신들에게 주어진 임무를 수행하려 한다.

 

 

 

 

 

문제는 어려운 상황적 배경뿐만이 아니다. 윌리엄과 톰은 아직 어린 이병으로, 전쟁 경험은커녕 이 끔찍한 전쟁이 왜 벌어졌는지도 잘 이해하지 못한다. 전우를 위해서라는 목표 의식은 뚜렷하나 그것만으로는 이해할 수 없는 일이 너무나도 많다. 심지어 두 사람은 함께 출발하지만, 끝까지 함께하지는 못한다.

 

 

 

 

 

<1917>은 기본적으로 전쟁 영화이다. 그러나 세계 1차대전이라는 실제 사건을 배경으로 하며, 실제 참전용사의 경험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작품인 만큼, 헐리우드 영화 풍 액션을 기대할 수는 없다. <1917>은 전쟁의 허무와 비참함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작품이다. <1917>은 초반에 격렬한 참호전을 보여줌으로써 그 부분을 정확히 짚고 있다.

 

 

 

 

 

구덩이를 파서 몸을 숨기고 싸우는 것처럼 보이는 참호전은, 언뜻 병사들의 안전을 지켜주는 것처럼 보이지만 실상은 전혀 그렇지 않다. 평소에는 몸을 가리고 머리만 살짝 내밀어 총을 쏠 수 있지만, 비가 오면 파놓은 땅에 물이 고이고, 참호 안에서 생리현상을 모조리 해결하는 비위생적인 상황 속에서 전염병이 창궐한다. 참호가 무너지면 병사들은 파묻히고, 적들이 돌격하여 참호 안으로 들어오면 그때부터는 지옥 같은 풍경이 펼쳐진다. 그리고 이 잔인한 전투방식은 세계 2차 대전까지도 이어졌다.

 

 

 

 

 

애당초 작품의 배경이 참호전이라는 건 이곳이 최전방이라는 뜻이며, 그중에서도 전투가 극한 상황에 달했다는 의미다. 그리고 <1917>의 시작은 참호전이다. 그것만으로도 관객은 이곳의 상황이 얼마나 급박한지, 어째서 장교도 아닌 어린 이병 두 사람에게 중요한 정보를 전달하라는 임무를 내릴 수밖에 없었는지 알 수 있다.

 

 

 

 

 

<1917>은 전쟁의 참혹함과 무의미함을 잘 알기에, 위험한 전장 한가운데로 뛰어들 수밖에 없었던 젊은이를 주인공으로 앞세워 관객에게 전쟁의 참상을 생생하게 전하고 있다. 추가로, 2019 오스카를 휩쓴 <기생충>를 제치고 촬영상을 차지한 작품이라는 사실도 강조하는 바다. 격렬하고 화려한 액션씬에 주목하지 않았음에도 뛰어난 촬영 기법을 선보였다는 사실이 놀랍다.
드라마, 전쟁, 액션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
글: HMJ (파일조 무비스토리 패널)
<저작권자 ⓒ 원하는 모든것 파일조 filejo.com>

공지사항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홍보제안     저작권보호센터     고객센터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주)제이엘에스커뮤니케이션  |   인천광역시 부평구 대정로 19 (부평동,이레타워3층)  |   고객센터 : 1588-2943  |   팩스 : 032-514-1233
사업자등록번호 : 122-86-21648  |   통신판매 : 2012-인천부평-00441  |   부가통신사업자등록번호 : 3-01-12-0050
저작권·정보보호·청소년책임 : 최경민 대표 (filejo00@gmail.com)  |   Copyright ⓒ 2011 JLS 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
불법 촬영물을 웹하드(포털)에서 업로드하거나 다운로드 받는 것은 명뱅한 범죄행위로 관련 법률에 근거하여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