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관리 · 내가받은자료 · 이벤트 · 쿠폰등록 · 출석도장
최신/미개봉| 한국영화| 3D| 공포/스릴러| SF/환타지| 전쟁/무협| 코미디| 액션| 멜로| 드라마| 고전/명작| 가족/유아| 일반| +19 성인|
내검색어 추천검색어  
사자 (박서준, 안성기, 우도환 주연)
엑시트 (조정석, 윤아 주연)
봉오동 전투 (유해진,류준열 주연)
커런트 워 (베네딕트 컴버배치,마이클 섀넌 주연)
애프터 (조세핀 랭포드,히어로 파인즈 티핀 주연)
JTBC 비긴어게인3 (100원 이용)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100원 이용)
JTBC 뭉쳐야 찬다 (100원 이용)
한끼줍쇼 (100원 이용)
아는형님 (100원 이용)
  검색도우미 끄기
내 검색어 저장기능이 꺼져있습니다.
카테고리 보기
무비스토리
TV스토리
일본 애니메이션 전용관
  • 인기메뉴3
  • 탑100
  • 매거진전용관.
  • 이벤트
  • 무제한할인
  • 방송편성표
  • kakao
  • facebook
  •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북 오브 섀도우: 악마의 봉인 ( 2016 )

조회수 2,729

100원 이용가능
영화포스터
  • 페이스북
  • 트위터
  • 평점

    • 파일조
      0.0
    • 네이버
      6.0
  • 전문가 평점

    • 오락성
      0.0
    • 작품성
      0.0
  • 다운로드

시놉시스

몰파르 주술사들이 ‘그림자의 책’ 안에 봉인했던 악령이 수천 년 만에 깨어난다.
악령은 자신을 봉인했던 부적의 막강한 힘이 어떤 사람의 몸에 깃들어 있음을 깨닫고
그 부적을 찾아 사람들을 하나씩 잔혹하게 죽이기 시작한다.
우연히 부적의 힘을 갖게 된 볼란칙은 더 이상의 피해를 막기 위해 목숨을 걸고 악령과 맞서 싸우기로 결심한다.
* 출연진의 다른영화 : 보러가기

예고영상

  • 리뷰보기
  • 최신자료

 

 

 

북 오브 섀도우: 악마의 봉인

Unforgotten Shadows , 2014

 



 

 

오늘은 제가 파일조 패널로 활동한 이래 최초로 우크라이나 영화를 소개해보려 합니다.

 

바로 <북 오브 섀도우>라는 영화인데, ‘모험, 판타지장르로서, ‘류보미르 레비츠키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드미트리 스툽카, 아로나 무시엔코라는 생소한 이름을 가진 배우들이 주연한 작품입니다. 참고로, 감독이나 주연배우들의 이름은 우리나라 포털사이트에는 열심히 검색해도 정보를 찾기가 여간 쉬운 일이 아닙니다. 그저 백지상태에서 그들이 만들어간 작품을 직접 두 눈으로 확인 해볼 수 밖에요~!

 

 

 

 

 

저는 일전에, 한국 최초로 구마의식의 소재를 다룬 <검은 사제들>을 보고 소위 말하는 악령계열의 공포 영화 쪽에 관심이 많이 생긴지라 <엑소시스트(2000년 감독판)>와 우리 영화 <곡성>등 유사한 분류의 수많은 영화를 접하기도 했었습니다. 물론 <곡성>의 경우에는 주 소재가 악령이 아니라 악마라고 해야 맞겠지만요~! 상식적인 지식을 토대로 판단해볼 때 악령이라 함은 영적인 존재가 인간의 몸 속에 스며들어 그 인간을 지배하는 형태인 반면, 악마는 그렇지 못합니다. 하여, 어찌보면 악령이 더욱 두렵고 해악적인 존재가 되는 것 같습니다. 어쨌든 이번에는 우크라이나판 악령의 존재도 접하고자 <북 오브 섀도우>를 선택하였습니다.

 

 

 

 

 

시놉시스를 참고해보면, 몰파르 주술사들이 그림자의 책안에 봉인했던 악령이 수천 년 만에 깨어난다는 점을 주요 소재로 삼고 있는데, 영화는 수천 년 만에 깨어난 그 악령은 사람들을 죽이거나 해하고, 이를 막기 위한 노력들을 그렸습니다. 영화의 시작과 함께 푸른 눈을 가진 할아버지가 알수 없는 물질을 허공에 뿌리고, 뒤이어 검은 구름과 같은 형태의 악령이 이를 허물어뜨리는 모습을 토대로 심상치 않은 내용임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대사를 통해 위 푸른 눈의 할아버지가 바로 주술사임이 밝혀지고 악령의 존재 또한 강력함을 알리면서 현대를 살아가는 주술사들의 고난을 예고하게 됩니다.

 

 

한편, 우크라이나 영화이다 보니 주연배우들은 러시아어를 사용하고 있음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극 중,후반부를 달리면서는 마치 동양의 도교적인 느낌을 받게 하는 여러 요소들이 꽤 있습니다~! <북 오부 섀도우: 악마의 봉인>은 제가 처음 생각했던것 보다는 크게 공포스러운 느낌은 없었는데, 다시 돌이켜 보니 이 영화의 장르는 공포가 아니라 모험, 판타지였다는게 이해가 됩니다.

 

 

 

 

 

주관적인 판단해볼 때 <엑소시스트><검은 사제들>이 가지는 오싹함, <곡성>이 가지는 으스스함에 비해서는 다소 무언가 부족한 느낌이 있는 건 분명하지만, 위 영화가 가지는 소재에 대해 관심이 많은 관객들께서는 시간적인 여유가 있을 때 한 번씩 감상하는 것도 나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이상으로 낯설면서도 새로웠던 우크라이나 영화 <북 오부 섀도우: 악마의 봉인>에 대한 리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서양의 악령영화를 좋아하는 분
글: 정도교도 (파일조 무비스토리 패널)
<저작권자 ⓒ 원하는 모든것 파일조 filejo.com>

번 호 제 목 용 량 닉네임
37181249   [북오브섀도우-악마의 봉인][2014] 저주 받은 악령이.. 3.4G 7감사
공지사항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광고/제휴/홍보제안     저작권보호센터     고객센터     개인정보 침해 신고센터
 
(주)제이엘에스커뮤니케이션  |   인천광역시 부평구 대정로 19 (부평동,이레타워3층)  |   고객센터 : 1588-2943  |   팩스 : 032-514-1233
사업자등록번호 : 122-86-21648  |   통신판매 : 2012-인천부평-00441  |   부가통신사업자등록번호 : 3-01-12-0050
저작권·정보보호·청소년책임 : 최경민 대표 (filejo00@gmail.com)  |   Copyright ⓒ 2011 JLS communication All Rights Reserved.
불법 촬영물을 웹하드(포털)에서 업로드하거나 다운로드 받는 것은 명뱅한 범죄행위로 관련 법률에 근거하여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